SK증권, 1000억원 규모 부산은행 ESG채권 발행 대표주관
SK증권, 1000억원 규모 부산은행 ESG채권 발행 대표주관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0.11.30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뉴딜·녹색금융 활성화 등 친환경 사업 및 지역 소상공인 지원
서울시 영등포구 SK증권. (사진=신아일보DB)
서울시 영등포구 SK증권. (사진=신아일보DB)

SK증권이 1000억원 규모 부산은행 ESG채권(지속가능채권) 발행에 대표주관사로 참여했다고 30일 밝혔다. 부산은행의 ESG채권 발행은 국내 지방은행으로는 최초다.

이번 채권은 ESG 인증 적격기관인 한영회계법인으로부터 검증보고서를 취득한 채권이다. 조달 자금은 그린뉴딜 및 녹색금융 활성화를 위한 친환경 사업과 지역 소상공인 지원 등 지역 현안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SK증권은 국내 최초 원화 ESG채권인 산업은행 녹색채권부터 국내 ESG채권 주관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KB금융지주와 국민은행, 기업은행, 한국남부발전, 신한·KB국민·현대·우리카드, 현대캐피탈 등 다양한 기업 및 기관 ESG채권 발행 딜에서 대표주관을 맡은 바 있다.  

swift20@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