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지난해 하천변에서 쓰레기 총 962톤 수거
양구군, 지난해 하천변에서 쓰레기 총 962톤 수거
  • 김진구 기자
  • 승인 2021.01.19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양구군은 지난해 총 962t의 하천변 쓰레기를 수거했다고 19일 밝혔다.

군은 수질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해 5월 말부터 10월 말까지 서천과 수입천, 만대천에서 9000여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하천변 쓰레기 수거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 3개 하천의 유역면적은 서천이 490.2㎢, 수입천 69.6㎢, 만대천 34.8㎢ 등 총 594.6㎢에 이른다.

또한 지난해 8월에는 집중호우와 태풍이 이어지면서 발생한 엄청난 양의 수해 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해 수해쓰레기 수거 사업을 실시했다.

수해쓰레기 수거 사업은 2억6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10~12월 실시됐다.

그 결과 군은 하천변 쓰레기 수거 사업을 통해 250t을 수거했고, 수해쓰레기 수거 사업을 통해 712t을 수거해 총 962t의 쓰레기를 수거해 처리했다.

전금순 환경위생과장은 “평소 농경지와 주거지 주변, 그리고 도로변에 많은 폐기물이 발생해 비가 오면 하천으로 흘러들어온다”며 “하천변 쓰레기는 수질오염의 주된 원인 중 하나이므로 생활쓰레기 줄이기와 분리수거 후 배출이 생활화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양구/김진구 기자

rlawlsrn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