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나리자 영업익 237% 상승…위생용품 판매 증가
모나리자 영업익 237% 상승…위생용품 판매 증가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1.01.27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매출 호조, 원재료 가격하락 영향
모나리자 로고
모나리자 로고

모나리자는 2020년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237.2% 증가한 93억5000만원을 기록했다고 지난 26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0.3% 감소한 1175억5824만원, 당기순이익은 219.3% 증가한 77억6131만원으로 집계됐다.

모나리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위생용품 판매 증가, 직영몰을 포함한 온라인 채널 매출 호조가 수익성 개선의 주된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또 원재료 가격 하락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했다.

모나리자는 지난해부터 마스크, 손 소독제 등의 위생용품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확장해 왔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늘어난 위생용품에 대한 수요를 폭넓은 제품 라인업으로 충족시키기 위함이다.

특히 지난해 7월부터는 전주 공장에 마스크 생산시설을 구축해 자체 생산을 통한 품질 경쟁력을 확보했으며, 10월에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마스크 등록과 동시에 본격 자체 생산에 돌입했다.

이 밖에 직영몰 운영 본격화를 통한 채널 다변화와 기존 이커머스 채널의 물류 운영 효율화를 통한 각 채널의 수익성 개선이 모나리자의 성장에 힘을 보탰다.

한편 모나리자는 생활위생 전문 그룹인 MSS 홀딩스 산하의 위생용품 전문 기업으로 시니어 기저귀, 프리미엄 물티슈와 마스크, 손 소독제, 항균 클리너 등의 다양한 위생용품을 선보이고 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