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 시황] 코스피 2.45% '급락'…삼성전자·엔씨 제외 시총 20위 전멸
[마감 시황] 코스피 2.45% '급락'…삼성전자·엔씨 제외 시총 20위 전멸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1.02.2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2월24일 코스피 마감시황. (자료=한국투자증권 HTS)
2021년 2월24일 코스피 마감시황. (자료=한국투자증권 HTS)

코스피가 남아있는 과열 부담 등 복합적 요인에 따라 2.45% 급락하며 2990선으로 주저앉았다. 이날 장에서는 중화권 증시 부진, 원화 약세 등에 외국인 자금이 유출되는 모습을 보였고, 현대차 전기차 화재와 배터리 전량 교체 등 개별 이슈도 지수 하락에 기여했다. 현재 코스피 지지선은 2700대 후반~2800 초반이라는 분석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75.11p(2.45%) 하락한 2994.98로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0.49p(0.02%) 오른 3070.58에서 출발한 뒤 오전장만해도 강보합권에서 등락하면서 순조로운 모습을 보였다. 반면, 오후장에서는 외국인·기관 매도세에 하락폭을 키웠다. 이날 고가는 3092.05, 저가는 2993.46을 각각 기록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 투자자가 5612억원 순매수했고, 외국인은 4319억원, 기관 투자자는 1351억원 각각 순매도했다. 특히, 기관투자자 중 연기금은 작년 12월24일 이후 40일째 순매도 행진을 이어갔다.

모든 업종이 하락했다. 은행(0.63%)만 약보합세였고 전기전자(-1.02%)와 의료정밀(-1.21%), 통신(-1.45%), 운수창고(-1.76%), 금융업(-1.96%) 업종이 -1%대 하락 마감했다.

이어 비금속광물과 기계, 섬유의복, 운수장비, 화학 업종은 -4%대로 가장 부진했다. 건설과 서비스업, 음식료품, 보험 업종은 -3%대, 의약품, 유통, 철강금속, 종이목재, 증권, 전기가스는 -2%대로 거래를 끝냈다.

시가총액 1~20위 종목 중에서는 삼성전자(보합)와 엔씨소프트(0.32%)를 제외한 모든 종목이 하락 마감했다. 

2021년 2월24일 코스피 시가총액 1~20위 마감시황. (자료=한국투자증권 HTS)
2021년 2월24일 코스피 시가총액 1~20위 마감시황. (자료=한국투자증권 HTS)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전날 미 연준의 비둘기파적 기조 재확인에도 불구하고, 이날 국내 증시는 중화권 증시 부진이 전반적으로 매물 출회 욕구를 자극했다"며 "장중 원·달러 환율이 반등하면서 외국인 자금유출로 이어지는 모습이 나타났다. 여전히 밸류에이션 부담이 남아 있어 가격 갭 축소 국면이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연구원은 "시가총액 상단에서는 현대차 전기차 화재와 배터리 전량 교체로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등 관련주 약세가 나타났다"며 "그간 밸류에이션 부담이 컸던 제약·바이오와 자동차, 2차전지, 인터넷 업종이 하락의 중심에 위치해 있다"고 분석했다.

같은 날 코스닥 지수는 전날보다 30.20p(3.23%) 내린 906.31로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닥 시장에서는 개인과 외국인 투자자가 385억원, 263억원 각각 순매수했지만, 기관 투자자는 568억원 순매도했다. 

통신서비스(0.10%)를 제외한 모든 업종이 하락세를 기록한 가운데, 정보기기와 통신장비, 운송장비부품, 일반전기전자, 종이목재, 화학, IT부품 업종이 -4%대 급락했다.

또, 소프트웨어와 IT하드웨어, 유통, 기계장비, 반도체, IT소프트웨어, 건설, 음식담배, 제조 등 업종이 -3%대 하락했다. 제약과 오락문화, 섬유의류, 인터넷 등도 -2%대 하락했다.

이경민 연구원은 "결국, 이번 조정은 경기회복, 성장에 대한 자신감을 회복하든지, 과열·밸류에이션 부담을 충분히 덜어내든지 해야 마무리될 수 있다는 생각"이라며 "최근 코스피 이익전망이 빠르게 상향조정되면서 당초 2600선대로 추정됐던 지지선은 2700선 후반, 2800선 초반으로 상향 조정됐다. 예상보다 조정이 깊지 않을 수 있지만, 당분간 시장 변동성에 대한 경계심리는 유지·강화해야 할 시점"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6원 오른 1112.2원에 마감했다. 

swift20@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