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보건환경연구원, 산업단지 내 악취실태조사 실시
대전보건환경연구원, 산업단지 내 악취실태조사 실시
  • 정태경 기자
  • 승인 2021.03.02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기별 악취 실태조사 총 14지점, 일 3회(새벽, 주간, 야간) 실시
대전보건환경硏, 산업단지 내 악취실태조사 실시 (사진=대전보건환경연구원)
대전보건환경硏, 산업단지 내 악취실태조사 실시 (사진=대전보건환경연구원)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은 악취 민원이 자주 발생하는 대전산업단지와 대덕산업단지에 대한 악취관리지역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악취실태조사는 산업단지 주변에서 악취 민원이 빈발함에 따라 지난 2007년부터 대전 및 대덕산업단지를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매년 정기적으로 악취관리지역과 그 경계지역 및 인근 영향지역에 대해 실태조사를 실시해오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악취발생원의 증가 및 주변 환경변화에 따라 실태조사 지점을 2개 추가하여 총 14개 지점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으며, 조사방법도 분기별 2회(주간, 야간)에서 3회(새벽, 주간, 야간)로 강화하여 복합악취 및 지정악취물질 등 총 23항목에 대해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악취실태조사와 별도로 악취 민원이 다수 발생하는 지역을 중심으로 하절기 집중적으로 악취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악취 민원에 신속히 대응할 방침이다.

전재현 대전보건환경연구원장은 “악취 민원은 기상상황에 따라 순간적이고 국지적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신속한 대응이 요구되는 만큼 철저한 모니터링으로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