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신촌박스퀘어' 청년창업 프로젝트 공모선정
서대문구, '신촌박스퀘어' 청년창업 프로젝트 공모선정
  • 허인 기자
  • 승인 2021.03.0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국비 1억2400만원 확보
사진은 서대문구 신촌박스퀘어 전경.(사진=서대문구)
사진은 서대문구 신촌박스퀘어 전경.(사진=서대문구)

서울 서대문구는 최근 고용노동부가 주관한 ‘2021년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공모’에서 ‘신촌박스퀘어 창업 프로젝트’로 최종 선정돼 국비 1억2400만원을 확보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지자체와 일자리 관련 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 사업을 발굴 제안하면 심사 후 이를 지원하기 위해 시행됐다.

구는 2018년부터 (사)한국공유경제진흥원과 협력해 신촌박스퀘어에 23개 청년점포가 입주할 수 있도록 했으며 이를 통해 지난해까지 53명의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를 창출했다.

또한 청년 상인들의 성장과 영업 지원을 위해 메뉴개발, 고객응대, 세무업무, 온라인판매 등을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굿즈’(goods, 기획상품) 개발도 추진했다.

이 같은 성과를 인정받아 지원 대상에 선정된 구는 올해에도 입주 청년 상인들을 모집 선발하고 선배 창업가 특강, 성장하는 상인학교, 온라인 판로 지원 프로그램, 신촌박스퀘어 문화 행사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문석진 구청장은 “이번 고용노동부 공모에서 선정된 성과가 신촌박스퀘어를 활용한 더욱 역동적인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i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