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관내기업 제품 우선 구매 정책...지역경제 활력 도모
양주시, 관내기업 제품 우선 구매 정책...지역경제 활력 도모
  • 최정규 기자
  • 승인 2021.03.0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양주시)
(사진=양주시)

경기도 양주시는 2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의 모든 공사·용역·물품 발주시 설계단계부터 관내기업 상품 우선 구매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제 위축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관내 소상공인 등 중소기업에 대한 대책 마련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시는 수의계약으로 자재 구매 시 관내 생산제품을 우선 구매하고, 각종 관급공사 발주 시 설계부터 관내 생산자재를 반영한다.

또 관내 제품 구매현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구매율이 낮은 부서에 대해 지속적으로 독려할 계획이다.

시 회계과 관계자는 “시에서 발주하는 사업뿐만 아니라 관내 모든 기관·단체·기업체가 지역 업체를 이용하도록 적극 유도해 나갈 것이다”며 “코로나19 어려운 환경 속에 관내 기업의 성장을 돕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최정규 기자

cjk2090@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