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투고] 꽃샘추위에 난방용품을 안전하게
[독자투고] 꽃샘추위에 난방용품을 안전하게
  • 신아일보
  • 승인 2021.03.02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계현 해남소방서 임회119안전센터
 

영하까지 떨어진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왔고, 매우 추운 날씨로 난방을 위해 전기매트나 전기 온열기구 사용량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난방용품을 이용해 따뜻하게 지내는 것은 좋지만, 잘못된 사용방법 및 부주의시 인명피해를 발생시킬 수 있는 심각한 화재가 발생 시킬 수 있다. 

그렇다면 겨울철 난방용품 사용 시 주의해야 할 사항은 무엇이 있을까?

첫째, 전열 기구는 외출 시 전원을 꺼야 한다.

외출 후 돌아와서 따뜻하게 사용하기 위해 장시간 켜놓고 외출 하는 경우가 있다.

이로 인해 초기 화재발견이 늦어 질 뿐만 아니라 연소 확대 시 심각한 화재성상으로 확대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반드시 전원을 끄고 외출하도록 해야 한다.

둘째, KC 인증 받은 규격제품을 사용 하며, 전선이나 전기매트의 코일의 파손 여부를 확인하고 사용해야 한다.

전선이나 코일이 파손됐을 경우 그 부분에 국한돼 열이 집중돼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다.

전열기구 사용 전 점검 및 외부 파손 여부를 확인하고 사용하는 것이 필수다.

셋재, 전열기구 주변에 가연물을 적치하지 말아야 한다.

뜨거운 전열기구 주변에 가연물을 적치하면 열이 집적돼 발화점을 넘게 됐을 때 화재가 발생 할 수 있다. 전열기구로 인해 화재 발생 시 주변에 있는 가연물은 화재를 더 크게 만드는 불쏘시개 역할을 할 수 있으므로 전열기구 주변에는 가연물을 두지 않도록 한다.

충분한 주의를 했음에도 화재가 발생 시 큰소리로 외치거나, 비상벨을 눌러 주변사람들에게 알리도록 한다.

화재 초기에는 주변의 소화기로 진압을 해도 되지만, 그렇지 않다면 반드시 안전한 곳으로 먼저 대피 한 후 119에 신고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난방기구 사용법 및 주의사항에 관심을 갖고 사용해 안전하게 반짝 꽃샘추위를 이겨내고 몸도 마음도 따뜻한 봄을 맞이하길 바란다.

/이계현 해남소방서 임회119안전센터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