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우리동네 미술 개막식 개최…갈매역 등 4곳 문화공간 조성
구리시, 우리동네 미술 개막식 개최…갈매역 등 4곳 문화공간 조성
  • 정원영 기자
  • 승인 2021.03.0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미술 프로젝트…따뜻한 문화공간으로 재탄생
(사진=구리시)

경기도 구리시는 지난 3일 갈매역 지하보도에서‘2020년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 사업을 마무리하고 개막식을 가졌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구리시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경기도가 주최하고 구리시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지역 예술인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을 위한 문화 공간을 조성하고자 지난해 11월부터 2월까지 추진해 왔다.

김경윤 대표작가 등 34명이 참여했으며 △갈매역 지하보도에 '일상 그 소중함을 누리다' △인창동 철도교각 '추억의 놀이와 현대의 놀이를 소환하다' △한강시민공원 토끼굴 옆 통로박스 '내가 만드는 시간' △한강시민공원 태극기광장 '꿈꾸는 고구려'라는 주제로 4곳의 문화 공간이 조성돼 앞으로 3년간 운영된다.

특히 갈매역 지하보도는 7개의 회화 작품을 설치해 공공장소가 주민들을 위한 오픈형 갤러리로 탈바꿈 시켰고 작가와 학생, 주민들이 협업한 구리 9경 작품이 주민들의 이목을 많이 집중시키고 있다.

wonyoung55@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