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6호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개최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6호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개최
  • 김병식 기자
  • 승인 2021.10.26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 모전들소리보존회, 상여소리 첫 시연으로 볼거리 풍성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6호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개최 (상여소리 첫 시연) 사진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6호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개최 (상여소리 첫 시연) 사진

경북 모전들소리보존회는 지난 24일 문경시 영순면 구(舊)영동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제7회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를 개최했다.

매년 많은 관광객들과 출연진이 함께 어울리며 마당놀이 형식으로 흥겹게 진행되던 모전들소리 공연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하여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촬영한 영상은 오는 11월 중으로 모전들소리 유튜브 채널(시골 전통이야기)을 통하여 공개된다.

김제수, 금명효, 안후준 선소리꾼 등에 의해 전해져 내려오고 있는 문경지역 현존하는 유일한 농요인 ‘모전들소리’는 이날 전체 마당을 모두 선보였으며 특히 문경지역 상여소리를 전통성 있게 재현하여 우리소리의 멋과 흥을 한층 더 발전시켰다는 호평이 이어졌다.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사진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모전들소리 정기발표회 사진

이밖에도 초청공연에 가은 불우리풍물단과 문경전통연희단 하늘재가 함께 공연을 펼쳐 행사의 멋과 흥을 돋웠다.

김제수 모전들소리보존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전 국민이 힘들어 한다, 많은 분들이 오늘 촬영한 공연 영상을 보고 위로를 받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모전들소리보존회는 약5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2017년 한국민속예술축제 경상북도 대표로 출전하여 대통령상, 2020년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6호로 지정되었으며 전통문화의 대중화와 계승·발전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는 민속단체이다.

[신아일보] 문경/김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