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식 목포시장 "미래 위한 투자에 모든 역량 집중"
김종식 목포시장 "미래 위한 투자에 모든 역량 집중"
  • 박한우 기자
  • 승인 2021.12.0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본예산안 8900억원 편성...3대 전략산업 육성 등 중점
(사진=목포시)
(사진=목포시)

김종식 전남 목포시장이 2일 열린 제370회 목포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2년도 예산안을 제출하며 올해 주요 성과와 내년도 시정 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김 시장은 시정연설을 통해 “정부의 역점시책인 신재생에너지, 관광거점사업 등을 발 빠르게 선점해 과감하게 추진하고 있다”면서 “2022년은 민선7기 주요정책 및 시민행복가치 향상과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을 두고 3+1 미래전략산업, 관광인프라 구축, 생활 SOC 확충,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회복 등 목포의 미래를 위한 투자에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시의 내년도 주요 시정 운영방향은 △신재생에너지산업 미래형 신산업 육성 △수출시장 선도하는 전국 제1의 수산식품도시 실현 △글로벌 명품 관광도시 조성 △새로운 도시경쟁력인 문화도시로 도약 △지속 가능한 도시경쟁력 강화 △인구유입 일자리 창출 주력△시민안전 행복도시 건설 등이다.

시가 편성한 2022년도 본예산안은 총 8900억원으로 올해보다 4.04% 증가했다. 2021년 최종예산은 1조2375억원이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사회복지 부문은 올해보다 271억원이 증가한 4062억원으로 일반회계의 50.4%를 차지한다. 산업ㆍ중소기업 및 환경부문에는 1073억원이, 문화·관광·교육 부문에는 643억원이, 교통 및 물류 부문에는 586억원이 각각 편성됐다. 이 밖에 보건부문 223억원을, 국토 및 지역개발부문 257억원을 각각 배분했다.

시는 사회복지 안전망 구축, 청년일자리 확대, 주차타워 신설, 인구 증가·유입, 낭만재즈 페스티벌 등 주요 사업들에 역점을 두고 이 같이 편성했다.

김 시장은 “예산이 투명하고 효능감이 높게 집행하는데 최선을 하겠다”면서 “시민 가까이에서 듣고, 목포 미래를 위해 멀리 보는 시정운영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