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청렴도 향상 대책 보고회’ 개최
충남교육청, ‘청렴도 향상 대책 보고회’ 개최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2.01.1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패 제로 실현 위한 혁신 ‘성큼’
김지철 충남교육감이 청렴도 향상 보고회에서 청렴우수기관에 표창패를 증정하고 있다.(사진=충남교육청)
김지철 충남교육감이 청렴도 향상 보고회에서 청렴우수기관에 표창패를 증정하고 있다.(사진=충남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은 17일 본청 강당에서 부서장과 교육지원청 교육장, 직속기관장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청렴도 향상 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국민권익위원회의 2021년 청렴도 측정결과를 바탕으로 2020년 대비 청렴도가 한 단계 하락한 원인을 분석하고, 이에 따른 맞춤형 특별 대책을 강구하기 위해 추진됐다.

회의 결과, 부패에 취약한 인사분야 청렴도 향상을 위해서 △인사관련 정보 창구 운영 △교사 참관인제 운영 △청렴의무 위반 비위자 인사조치 강화 등의 대책을 마련하였고, 예산분야에서는 △예산집행 부적정 사례집 발간 △청렴예산 신고방 활성화 △청렴교육 강화 등의 대책을 마련했다.

또한,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선물 안주고 안받기 △존중․소통․공감을 위한 5대 개선 과제 선정 △갑질․부당업무지시 근절 대책에 대한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갖고 다양한 청렴정책을 발굴했다.

무엇보다도, 의식하지 못하는 일상생활 속 모든 관행을 청렴의 관점에서 바라보고, 세대 간·직종 간 발생할 수 있는 부패인식의 차이를 없애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으며, 행사 이후 ‘청렴서약’과 ‘청렴 365일 실천 다짐’을 실시해 고위공직자의 솔선수범 의지를 다졌다.

김지철 교육감은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도 맑다’는 말처럼 청렴도 향상을 위해서는 고위공직자분들의 솔선수범과 교육공동체의 각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모든 공직자가 깨끗하고 청렴한 충남교육 실현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