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축산농가 가축분뇨 처리 지원.단속 병행
연천, 축산농가 가축분뇨 처리 지원.단속 병행
  • 김명호 기자
  • 승인 2022.01.17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축분뇨 악취 저감 등으로 축산농가들 ‘호응’
경기도 연천군이 기존 가축분뇨 단속업무와 함께 악취 저감을 위한 가축분뇨 처리 지원사업을 병행하면서 축산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연천군)
경기도 연천군이 기존 가축분뇨 단속업무와 함께 악취 저감을 위한 가축분뇨 처리 지원사업을 병행하면서 축산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연천군)

경기도 연천군이 기존 가축분뇨 단속업무와 함께 악취 저감을 위한 가축분뇨 처리 지원사업을 병행하면서 축산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17일 군에 따르면 축산과는 조직개편으로 지난 2019년부터 환경보호과에서 담당하던 가축분뇨 관리 업무를 이관해 담당하고 있다.

이에 따라 축산과는 기존의 가축분뇨 단속 업무와 함께 관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악취 저감을 위한 가축분뇨 처리 지원사업을 병행하고 있다.

최근 축산 수요 증가로 축산업이 급격히 성장하면서 가축 사육농가가 점차 대형화됨에 따라 가축분뇨로 인한 악취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

군은 축산 악취 저감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공모사업인 2022년 축산악취개선사업에 선정돼 축산농가의 가축분뇨 관련 시설 개선 사업비를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가축분뇨 관련 민원 발생 농가에 대해 강력한 점검을 병행하는 등 관리 감독을 강화하고 있다.

군은 관내 축산농가에 대한 처리시설 정상 가동과 퇴·액비 처리상태 등 악취 저감을 위한 상.하반기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시 경미한 사항은 계도를 통해 개선을 요구하는 한편, 고질적으로 악취를 발생시키는 농장에 대해서는 행정처분을 통한 시설 개선 유도 등 실질적인 악취 저감이 이루어지도록 강력히 단속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축산 분뇨 악취 저감을 위해서는 분뇨의 효율적인 처리와 함께 축사 내부의 주기적인 청소와 처리시설 정상가동을 위한 농장주의 인식 전환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말했다.

km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