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화물·전세업계 요소수 대란 해결 ‘감사패’ 받아
안산시, 화물·전세업계 요소수 대란 해결 ‘감사패’ 받아
  • 문인호 기자
  • 승인 2022.01.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족한 요소수 144톤 적시 공급하는 등 적극 행정 펼쳐
윤화섭 시장 “시민불편, 기업(화물·전세) 어려움 없도록 행정지원 아끼지 않겠다”
경기 안산시는 지난해 11월 벌어진 요소수 대란 해결에 큰 기여를 했다는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와 안산시 전세버스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왼쪽부터 윤화섭 안산시장, 이도희 안산시전세버스협의회 회장. (사진=안산시)
경기 안산시는 지난해 11월 벌어진 요소수 대란 해결에 큰 기여를 했다는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와 안산시 전세버스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왼쪽부터 윤화섭 안산시장, 이도희 안산시전세버스협의회 회장. (사진=안산시)

경기 안산시는 17일 지난해 11월 벌어진 요소수 대란 해결에 큰 기여를 했다는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와 안산시 전세버스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날 시청에서 열린 감사패 전달식에는 시를 대표해 윤화섭 시장이 참석해 수상했으며, 전재범 경기도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 이사장, 유희상 경기도개인(개별)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 이사장, 양희명 경기도개인(용달)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 이사장과 이도희 안산시전세버스협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시는 요소수 품귀 현상이 발생했던 11월 요소수 대응 민관합동반을 구성해 적극 대처해나가며, 같은 달 17일 민간업계와 구축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금성이엔씨에 관내 지역에 우선 공급해달라고 요청하며 요소수 200톤을 화물사업자·건설기계업계에 대한 우선 배부를 이뤄냈다.

특히 요소수 부족에 어려움을 겪던 관내 화물운송업계가 요구한 요소수 10리터 1만4천여개(144톤)를 긴급 공급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갔다.

시는 또 ㈜금성이엔씨·안산상공회의소·(사)스마트허브경영자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국가 제조업의 산실인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안산스마트허브) 입주 기업에 요소수 안정적인 공급에 힘을 모으기로 하는 등 요소수 대란 해결에 행정력을 집중했다.

전재범 이사장은 “안산시가 발 빠르게 대응하며 화물업계의 요소수 대란 문제 해결에 결정적 역할을 한 것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도희 회장도 “안산시의 적극적인 대처로 요소수 부족 문제 해결을 극복하는데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어느 상보다 귀한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오늘 감사패는 더 열심히 일하라는 의미라고 생각하고 앞으로도 시민불편, 기업(화물) 경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안산지역 버스, 화물차, 건설기계, 기업체 등의 요소수 차량인 8269대에 379톤을 공급했다.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