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장애인가정 출산지원금 지원대상자 확대
하남, 장애인가정 출산지원금 지원대상자 확대
  • 정재신 기자
  • 승인 2022.01.1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하남시는 ‘하남시 장애인가정 출산지원금 지원에 관한 조례’ 개정을 통해 장애인가정 출산지원금의 지원대상을 확대했다고 18일 밝혔다.

조례 개정 전에는 장애인 가정의 부 또는 모가 자녀 출생일을 기준으로 시에 6개월 이상 계속 거주했어야 지원 대상이 됐다. 그러나 지난 13일부터 개정된 조례가 시행되면서 자녀 출생일 당시 관내 거주기간 요건을 충족하지 못했던 장애인가정도 ‘6개월이 경과한 날까지 시에 거주하는 경우’ 지원대상이 되도록 했다. 이에 따라 대상에 해당하면 심한 장애는 100만원, 심하지 않은 장애는 7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박종현 노인장애인복지과장은 “이번 조례 개정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하고, 출생에 대한 부담이 상대적으로 큰 장애인가정의 생활 안정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하남/정재신 기자 

jschu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