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센터, 사회공헌 배달앱 '일단시켜' 강원도 전역 확대
코리아센터, 사회공헌 배달앱 '일단시켜' 강원도 전역 확대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2.01.20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12월 시작 후 약 1년만, 수수료·광고비·가입비 없어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이미지=코리아센터]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이미지=코리아센터]

코리아센터는 강원도와 협력해 만든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가 춘천, 철원, 화천, 고성, 양양에서 본격 운영된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일단시켜의 서비스 지역은 강원도 전체 지역으로 확대됐다. 지난 2020년 12월 속초시와 정선군에 첫 선보인 후 순차 론칭을 거쳐 약 1년 만이다. 

'일단시켜'의 가장 특징은 중개 수수료와 광고비, 가입비가 필요 없는 이른바 ‘3무(無) 배달앱’이다. 가맹점은 신용카드와 전자결제대행사에 내는 1.8% 수수료만 부담하면 된다.

또 이용자 동의 하에 확보된 회원정보를 통해 가맹점은 언제든 쿠폰 및 푸시알림 메시지 등의 마케팅이 가능하다. 픽업(방문포장), 예약, 오프라인(만나서) 결제 기능도 제공한다.

소비자 혜택도 크다. 최대 10% 할인된 강원도 지역화폐와 연계해 사용할 수 있고 수시로 다양한 할인 쿠폰지원 이벤트를 진행한다.

코리아센터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일단시켜’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앱 구축부터 기술운영, 업그레이드를 포함한 유지보수, 24시간 콜센터 운영까지 100% 무상 지원하고 있다. 지난 9월에는 강원도 강릉에 코리아센터 지사를 설립하고 보다 긴밀하고 안정적인 서비스 지원에 노력하고 있다.

‘일단시켜’는 코로나19 여파로 지역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소상공인과 소비자에게 피부에 와닿는 혜택을 제공하면서 강원도의 대표 서비스로 안착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일단시켜의 회원 수는 6만여명이며 가맹점 4200여 곳, 누적 주문액 33억원이다.

김기록 코리아센터 대표는 “소상공인들과 함께 성장해온 코리아센터가 어려울 때 함께 할 수 있어서 의미가 크다”며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가 강원도 골목상권의 사장님과 소비자들, 지역 경제에 보탬이 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장민제 기자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