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초고액자산가 특화점포 'TCE 시그니처센터' 확장 이전
우리은행, 초고액자산가 특화점포 'TCE 시그니처센터' 확장 이전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2.05.2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씨티은행 출신 PB 13명 영입
(사진=우리은행)
이원덕(앞줄 왼쪽 다섯번째) 우리은행장이 우리은행 임직원, 소비자와 함께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 GT타워 24층에 위치한 우리은행 ‘TCE 시그니처센터’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서울 서초구 GT타워에 초고액자산가를 대상으로 한 특화점포인 ‘TCE 시그니처센터’를 확장 이전했다고 25일 밝혔다.

TCE 시그니처센터는 올해 1월 서울 강남구에 임시 개점해 영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에 확장 이전해 정식 개점하면서 한국씨티은행에서 최우수 프라이빗뱅커(PB) 13명을 영입했다. 기업금융과 부동산, 세무 전문가와의 협업해 수준 높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우리은행은 정식 개점한 TCE시그니처센터를 기점으로 급성장 중인 국내 자산관리시장의 다양한 소비자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새로운 서비스 발굴 등 지속적으로 변화를 시도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PB 업무 노하우가 뛰어난 한국씨티은행 인력과 함께 우리은행의 강점을 융합해 소비자 눈높이에 맞는 품격 있는 금융서비스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m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