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사회혁신센터, 비영리 스타트업 ‘오늘,잇다’ 활동 킥오프
춘천사회혁신센터, 비영리 스타트업 ‘오늘,잇다’ 활동 킥오프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2.05.2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위기를 위해 뭐라도 해야지’
비영리 스타트업 ‘오늘,잇다’는 강원 지역의 청년들과 함께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출범한 단체이다
비영리 스타트업 ‘오늘,잇다’는 강원 지역의 청년들과 함께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출범한 단체이다

비영리 스타트업 ‘오늘,잇다’는 강원 지역의 청년들과 함께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출범한 단체이다.

춘천사회혁신센터가 지난 1월부터 시작한 ‘비영리 스타트업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활동하고 있다.

‘기후위기를 위해 뭐라도 해야지’는 오늘,잇다팀 활동의 킥오프 행사로, 강원 지역의 청년들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기후위기 대응 커뮤니티와 네트워크의 구축 방식을 새롭게 제시할 예정이다.

오는 27일 오후 5시부터 커먼즈필드 춘천의 안녕하우스에서 개최되는 행사는 강원 지역 청년 100여명과 함께 기후위기와 관련한 청년들의 경험과 바람을 이야기하는 공론장과 청년들의 메시지를 남기는 그래피티 행사로 이루어진다.

네트워크 파티의 1부는 청년들의 기후위기 공론장으로 진행된다.

최근 청년 세대에서도 높아진 기후위기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자신들이 직접 실천해온 경험이나 지역 사회에 바라는 내용들을 나눈다.

이후 이러한 내용들을 중심으로 ‘전국동시지방선거’ 후보자들에게 기후위기 대응과 관련해 행동하길 바라는 점들을 적어 엽서에 모아 행사 이후에 전달할 예정이다.

네트워크 파티의 2부는 커먼즈필드 춘천의 광장에서 참여형 그래피티 행사로 진행된다.

그래피티는 벽이나 바닥 등에 스프레이 페인트로 메시지를 남기는 행위로, 청년들이 다같이 기후위기에 저항하는 메시지를 담아 그래피티 작품으로 남기고자 한다.

강원 지역 청년들과 연결되어 기후위기에 대응하고자 하는 ‘오늘,잇다’는 네트워크 파티를 시작으로 지속적인 커뮤니티 모임과 기후위기 관련 지방 정책 모니터링 등의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조덕경 기자

jogi444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