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이영, "전통시장 인프라 확충할 것"…첫 현장 행보
중기부 이영, "전통시장 인프라 확충할 것"…첫 현장 행보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5.25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인시장 방문 소상공인 손실보상 제도 현장 점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통인시장을 방문했다.[사진=연합뉴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통인시장을 방문했다.[사진=연합뉴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5일 서울 종로구 소재 통인시장을 찾아 소상공인 손실보상 제도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소상공인의 완전한 회복과 새로운 도약`이라는 새 정부의 정책 메시지를 전달하고 전통시장 상인들과 소상공인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영 장관은 손실보상금 수령 점포를 방문하여 보상금 수령 과정에서 어려움과 부족한 점 등 상인들의 진솔한 의견을 듣고 추경안이 국회를 통과하는 즉시 집행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후 통인시장 내 한 식당에서 정흥우 상인회장 등 상인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지고 건의사항 청취 등 전통시장 활력 회복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이 자리에서 이영 장관은 “전통시장 활성화의 최우선 과제는 전통시장이 고객의 발걸음을 사로잡을 수 있는 곳으로 변화하는 것이다”며 “이를 위해 입지, 취급 상품, 주변 관광지 등 각 시장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고객들이 쉽게 장을 볼 수 있도록 배달서비스 확대 등 전통시장 인프라를 확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yo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