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녹색여권 이달 31일부터 병행 발급
수성구, 녹색여권 이달 31일부터 병행 발급
  • 김진욱 기자
  • 승인 2022.05.2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수성구)
(사진=수성구)

대구 수성구는 오는 31일부터 여권법 개정에 따라 2024년(재고 소진 시 중단)까지 종전 일반여권(녹색)을 차세대 전자여권(현 여권)과 병행 발급한다.

이번 제도는 종전 여권의 재고를 활용하는 동시에 국민들에게는 ‘유효기간 5년 미만 여권’의 선택기회를 부여해 여권발급 수수료 절감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발급대상은 5년 미만의 종전 일반여권(녹색) 발급을 희망하는 모든 사람으로, 여권 종류는 ‘유효기간 5년 미만(4년11개월)’의 복수 일반여권(24면)이며 발급수수료는 현재 여권발급 수수료 중 가장 저렴한 1만5000원이다.

성웅경 구청장 권한대행은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행되고 해외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는 시기에 새로 병행 시행하는 이번 제도를 많은 구민들이 혜택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전했다.

gw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