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운영
청도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운영
  • 김진욱 기자
  • 승인 2022.05.25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도군)
(사진=청도군)

경북 청도군은 지난 9일부터 매전면 당호리마을에서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을 위한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귀농귀촌을 실행하기 전 농촌에 거주하며 마을에서 제공하는 영농체험과 농촌생활 체험을 하고, 지역주민과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하여 성공적인 정착을 유도하는 사업이다.

참여자들은 하늘담은 농원(매전면 남양리)에서 농기계사용법을 배우고 딸기 수확, 멜론 적과를 체험하였으며 청도군수 권한대행, 청도군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장, 귀농귀촌연합회 임원 등이 참가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하였다.

황영호 군수 권한대행은 “'청도에서 미리 살아보기'를 통해 도시민 참가자들이 농촌을 이해하고 농업을 배움으로써 귀농·귀촌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우리군과의 첫만남이 계속 이어져 정착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청도/김진욱 기자

gw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