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디지털경쟁력 갖춘 ‘경험형 스마트마켓’ 키운다
소진공, 디지털경쟁력 갖춘 ‘경험형 스마트마켓’ 키운다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2.06.14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8일까지 소상공인 신청접수, 최대 2100마원 지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경 모습.[사진=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경 모습.[사진=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경험형 스마트마켓 지원사업’에 참여할 소상공인을 7월8일까지 모집한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지원사업은 스마트 역량과 창의적인 경험형 아이디어를 보유한 소상공인을 선발하고 이를 구현할 스마트기기 등 인프라 구축에 필요한 비용을 최대 2100만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오프라인 매장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이색체험 등 특화된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한다. 또한 고객 경험요소를 실현할 수 있도록 매장에 스마트 기기를 도입해 소상공인의 디지털 경쟁력을 높인다.

올해 지원 규모는 약 100개 점포다. 권역별로 △수도권·강원권 40개소 △경상권 30개소 △충청권·호남권30개소(제주 포함) 구분해 선정한다. 도·소매업을 영위하고 연매출 50억원 이하, 상시근로자 5인 미만인 소상공인이면 신청할 수 있다.

선정 기준은 사업 참여자의 추진역량, 아이디어의 실현‧성장가능성 등이며 서면평가와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된다. 사업 참여자는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고도화하는데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경험형 스마트 마켓은 매장 무인화에서 한 단계 더 진화한 점포형태”라며 “오프라인 매장만의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소상공인 디지털 경쟁력을 높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송창범 기자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