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창동민자역사, 28일 안전건축기원식 개최
도봉구 창동민자역사, 28일 안전건축기원식 개최
  • 허인 기자
  • 승인 2022.06.2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동민자역사 공사 착수 앞두고 안전 공사 위한 안전건축기원식 치러
서울시 도봉구 창동민자역사가 지난해 5월 기업회생이 성공한 이래 공사재개를 앞두고 안전한 공사를 위한 안전건축기원식을 이달 28일 개최했다. (사진=도봉구 창동민자역자)
서울시 도봉구 창동민자역사가 지난해 5월 기업회생이 성공한 이래 공사재개를 앞두고 안전한 공사를 위한 안전건축기원식을 이달 28일 개최했다. (사진=도봉구 창동민자역자)

서울시 도봉구 창동민자역사가 지난해 5월 기업회생이 성공한 이래 공사재개를 앞두고 안전한 공사를 위한 안전건축기원식을 이달 28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창동민자역사는 2004년 착공 후 경영진의 횡령 등으로 공사가 중단됐으며, 지난해 기업회생 후 시공사(롯데건설)를 확정하고 공사재개를 준비해왔다. 향후 창동민자역사는 2025년을 목표로 조만간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날 기원식에는 도봉구청장, 서울시 동북권사업과장, ㈜창동민자역사 대표, 롯데건설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사업 완료까지 사고없이 성공적으로 사업이 마무리되기를 기원했다.

i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