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업계, "세제개편안 환영…중소기업 부담 덜어"
중소업계, "세제개편안 환영…중소기업 부담 덜어"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7.2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중앙회, '2022년 세제개편안' 논평
중기중앙회 로고.
중기중앙회 로고.

중소기업계가 정부의 '2022년 세제개편안'에 대해 경제 활력 제고에 역점을 뒀다고 평가했다.

21일 중소기업중앙회는 논평을 내고 "세제개편안을 통해 코로나 팬데믹에 이어 고물가, 고금리 등 고비용 경제구조로 고통받고 있는 중소기업들의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 가업승계에 대한 증여세 과세특례 및 상속공제 한도 확대 등은 막대한 조세부담으로 승계에 어려움을 겪던 중소기업들의 숨통을 틔워주고 경쟁력 있는 장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제도적 뒷받침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중소기업이 투자를 늘리고 혁신동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업종 변경 제한 요건을 완전히 폐지하고 고용유지 요건을 5년 통산 80%로 완화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 특별세액감면 제도가 2025년까지 연장돼 비상경제 상황에서 중소기업들이 신규투자 여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중소기업의 경영안정이라는 제도의 취지와 동 제도의 높은 활용률을 감안하여 현행 48개로 한정된 적용 업종도 네거티브 방식으로 전환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yo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