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호 태풍 ‘송다’ 열대저압부로 약화…제6호 태풍 ‘트라세’ 제주로 직진
제5호 태풍 ‘송다’ 열대저압부로 약화…제6호 태풍 ‘트라세’ 제주로 직진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2.08.01 0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상청)
(사진=기상청)

제5호 태풍 ‘송다’가 태풍에서 열대저압부로 변했다.

1일 기상청(국가태풍센터)에 따르면 '송다'는 이날 오전 3시께 전남 목포 서쪽 약 31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됐다.

태풍은 열대저기압의 여러 종류 중 하나로, 중심 최대 풍속이 '초속 17m' 을 넘으면 '태풍'으로 지칭하고, 초속 17m 미만일 경우 '열대저압부'로 부른다.

현재 제6호 태풍 '트라세'는 제주로 직진하고 있다. '트라세'는 이날 오전 3시께 서귀포 남쪽 약 330㎞ 부근 해상에서 시속 32㎞로 북진(북서 방향) 중이다. 강풍 반경은 150㎞지만 태풍 기준 남서 방향 약 100㎞는 예외다.

기상청은 "'트라세'도 이날 오전 10시 전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