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내달까지 이천센터 7개 센터 신규 개소
소진공, 내달까지 이천센터 7개 센터 신규 개소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8.05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 밀착 지원 강화 코로나19 완전한 회복 기대
소진공 로고.
소진공 로고.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상공인 현장 지원 강화와 신속한 코로나19 피해 회복을 위해 구리센터를 시작으로 내달까지 총 7개 센터를 신규 개소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지역센터 신설로 소상공인 지원 관할구역이 조정되면서 인근 소상공인의 접근성 향상은 물론 공단 지원센터의 업무 효율성도 증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기인천지역은 전국 소상공인 사업체 328만개 중 27%가 밀집해 있어 자금지원 등 업무처리 병목현상 해소를 위한 조정이 불가피 했다. 이에 따라, 기존 경기·인천 지역본부가 △경기남부와 △인천·경기북부로 분리되고, 7개 신규센터 중 4곳이 경기지역에 신규로 개소된다.

박성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센터 개소식에서 “우리 경제의 허리인 소상공인·전통시장 경제를 살리기 위한 현 정부의 의지가 크다”며 “지역센터 개소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에서 온전히 회복할 수 있도록 현장 밀착지원의 새로운 동력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각 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한 조속한 피해회복을 위해 소상공인 정책자금 등을 지원하고 생계형 소상공인이 혁신적 기업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또한 지역 소상공인의 창업-성장-재기를 위한 상담 및 교육, 스마트 기술 도입, 온라인 판로 개척, 협업지원으로 경쟁력 있는 소상공인 육성에 앞장서고,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마케팅, 바우처 지원과 온라인 진출도 지원한다.

yo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