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수 삼척시장, 교동 지역 3개소 현안사업장 점검
박상수 삼척시장, 교동 지역 3개소 현안사업장 점검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2.08.17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수 강원 삼척시장이 민선 8기 주요 현안사업장 현장점검을 위해 이차전지(ESS) 화재안전성 검증센터 구축사업과 수소생산시설 및 버스충전소 구축사업, 갈천~증산 간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 등 교동 지역 주요 사업장 3개소를 방문했다.

이차전지(ESS) 화재안전성 검증센터 구축사업은 국비 288억원을 포함, 총사업비 698억원을 투입해 삼척 교동 소방방재산업 연구단지 내 1만5531㎡ 부지에 건축 연면적 4712.13㎡ 규모의 이차전지 화재안전성 전문검증센터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국내 유일, 세계 최대 규모의 검증센터 구축을 통한 지역 특화산업 육성 및 고용 창출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현재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이 사업 관리(전담)기관으로 KTC(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가 주관하고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 6개사가 함께 사업을 수행 중이다.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수소생산시설 및 버스충전소 구축사업은 삼척복합체육공원 인근 교동 일원에 국·도비 104억원 포함 총사업비 135억원을 투입해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기반 구축을 위해 수소추출설비 및 수소버스충전소를 복합으로 구축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4월부터 착공해 현재 공정률은 95%를보이고 있다. 9월 준공을 앞뒀다.

사업이 완료되면 삼척시는 액화수소산업 규제자유특구 지정, 수소 R&D 특화도시 선정 등 수소관련 사업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해 수소산업의 거점도시로 도약할 것으로 보인다.

갈천~증산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은 삼척해변과 증산마을 및 인접 동해시 추암을 연결하는 880m 4차선 도로를 개설하는 사업으로 교통 편의성 증가로 인한 관광객 증가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총사업비 150억원이 투입된다.

2019년 1월 착공, 연약지반 보강 등 토공 작업을 완료했으며 현재 공정률은 66%이며 본선 도로 4차선 확장 및 쏠비치삼척 연결도로를 포함해 2024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신아일보] 삼척/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