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의회, 제306회 제1차 정례회 일정 마무리
신안군의회, 제306회 제1차 정례회 일정 마무리
  • 박한우 기자
  • 승인 2022.09.29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안군의회)
(사진=신안군의회)

전남 신안군의회는 29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차 본회의를 개최하고 제306회 제1차 정례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이번 달 19일부터 총 11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1회계연도 결산안 및 예비비 지출 승인안, 제4회 추가경정예산안, 기타 조례안 등 총 32건의 안건들을 처리했다.  

특히 이번 정례회에서는 이상주 의원 대표발의로 29일 해양수산 해양생태분야를 총 망라한 1200여 억원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신안군 유치를 위한 결의문'을 채택했다. 

군의회는 결의문을 통해 “신안군은 서울시의 22배인 넓은 바다를 보유하고 있으며, ‘신안갯벌’은 우리나라 갯벌 유산구역의 85.7% 차지하는 등 해양생물 다양성 보전과 해양생태계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해양수산의 보고이자 미래로, 타시군 보다 월등한 수산자원과 해양유산 그리고 역사적으로 봤을때도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을 신안군에 건립하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혁성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회기 동안 각종 안건 심사를 위해 심도 있는 의정활동을 펼쳐주신 선배 동료의원과 바쁜 군정 업무 중에도 책임감 있는 자세로 노력을 아끼지 않은 집행부 공무원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하며, 10월 노인의 날 행사 등 각종 축제와 행사 진행에 있어 안전사고에 예방에 유념해 줄 것을 당부했다.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