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설립안 건축위원회 상정 보류
남동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설립안 건축위원회 상정 보류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2.09.29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남동구는 오는 10월 6일 개최 예정인 제7회 남동구 건축위원회에서 심의할 안건 2건을 확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구는 이번 건축위원회에 구월동 제1·2종 근린생활시설, 논현동 업무시설·근린생활시설, 구월동 판매시설 설립계획 등 3건을 상정하기 위해 검토한 결과, 2건만 올리기로 했다.

건축위원회 상정이 보류된 사업계획은 ㈜이마트 측이 신청한 구월동 이마트 트레이더스 설립계획이다.

구는 이 사업이 대규모 판매시설인 만큼 관계 법령에 대한 충분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건축위원회 상정을 보류했다고 설명했다.

구는 건축위원회가 매달 1회 개최되는 만큼 추후 ㈜이마트 측이 재신청할 경우 적법한 절차에 따라 상정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편, ㈜이마트는 구월동에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연면적 4만8679㎡)로 자사 창고형 매장인 이마트 트레이더스를 설립하기로 하고 구에 건축허가를 신청했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