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연대 파업' 중기업계 "정부 시멘트 업무개시명령 환영"
'화물연대 파업' 중기업계 "정부 시멘트 업무개시명령 환영"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11.29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중앙회 입장문 발표, "물류 조속 정상화돼야"
중기중앙회 로고.
중기중앙회 로고.

중소기업계가 정부의 시멘트 분야 운송 거부자에 대한 업무개시명령 발동을 환영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29일 입장문을 내고 "정부가 시멘트 분야 운송 거부자에 발동한 업무개시명령을 환영한다"며 "조속히 물류 정상화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중기중앙회는 "지난 24일부터 계속된 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에 따라 건설 현장이 셧다운되고 수출 컨테이너 운송이 중단되는 등 갈수록 피해가 확산되고 있다"며 "운송거부기간이 길어지면 중소기업들은 제품 납기가 지연되고 원부자재 조달이 어려워질 뿐만 아니라 해외 거래처마저 끊길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기중앙회는 "정당한 명분 없이 국가 경제를 볼모로 삼고 집단운송거부를 하고 있는 화물연대는 당장 업무에 복귀하기를 촉구한다"며 "정부도 산업현장에서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운송방해 등 불법행위를 엄정히 단속하고 필요 시 여타업종의 업무개시명령도 적극 검토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youn@shinailbo.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